태어나자마자 무당의 사주를 가지고 태어난 아기의 삶

저희 할머니는 용하다는 무당은 아니지만 그쪽일을 하시는분입니다. 제가 태어난날이 1983년 10월3일 개천절 태어나던날 할머니께서 병원에서 통곡을 하셨답니다. “아이고 내손주 태어나자마자 저세상가면 어떻한데 하루만 늦게 낳지”하시면서… 무슨일이냐고 아버지가 물어보셨더니 개천절날 태어나 …

Read More